메뉴경로 방향 표시
  • 로그인
  • 전체메뉴

자동로그아웃안내

자동 로그아웃 남은 시간 : 30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됩니다. 로그인 시간을 연장하시겠습니까?

자동로그아웃안내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되었습니다.

보도자료

Home > 의료원PR > 보도자료
  • “병원에 새로운 친구가 생겼어요” 로봇이 전하는 마법같은 어린이날 선물
날짜 :
한림/2024.05.03
조회수 :
183

내용

  • <사진 설명: 3일 한림대학교성심병원에서 의료서비스 로봇이 소아병동 환자들에게 어린이날 선물을 나눠주고 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은 3일 어린이날을 앞두고 병동에 입원하고 있는 소아 환우를 위해 특별한 어린이날 선물을 전달했다.

    한림대성심병원은 물품배송 등 평소 의료진을 보조하는 자율주행 배송로봇을 활용해 안양시가족센터 모두가족봉사단이 직접 제작한 애착인형을 병동 소아 환자들에게 선물했다.

    안양시가족센터는 전날 병동 생활로 지쳐있는 아이들을 위로하기 위해 애착인형 60개를 기부했다. 애착인형은 아이들에게 정서적으로 안정감을 제공하고 불안감을 해소해주는 역할을 하며 수면에도 도움을 주는 등 치료 전반에 긍정적인 효과를 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날 소아병동에는 뜻밖의 선물과 로봇의 등장으로 웃음꽃이 피었다. 함께 선물을 나눈 의료진과 사회사업팀 직원들은 병동 생활로 지쳐있는 아이들에게 작은 기쁨을 선사하며 쾌유를 기원했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은 국내 최대 규모(7종 73대)의 의료서비스로봇을 운영하며 환자 길 안내, 물품 운반, 방역, 다학제 협진, 재택관리 등에 활용하고 있다. 도입 1년 8개월 만에 3만 건 이상의 서비스를 기록하며 국내 의료기관 중 가장 로봇을 잘 활용하는 곳이기도 하다. 현재는 병원 내 로봇 사용 프로세스 표준화 연구와 타 병원에 로봇 도입 성공 노하우를 확산하는 프로젝트를 진행하는 등 국내 의료서비스로봇 산업 활성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