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경로 방향 표시
  • 로그인
  • 전체메뉴

자동로그아웃안내

자동 로그아웃 남은 시간 : 30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됩니다. 로그인 시간을 연장하시겠습니까?

자동로그아웃안내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되었습니다.

보도자료

Home > 의료원PR > 보도자료
  • 한림대의료원-ETRI, ‘의료 AI 공동연구 워크숍’ 성료
날짜 :
의료원/2023.11.09
조회수 :
498

내용

  • 한림대의료원은 9일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본관3동 미카엘홀에서 ‘의료 AI 공동연구 워크숍’을 개최했다.

    한림대의료원은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공동으로 인공지능(AI) 기반 의료 빅데이터 분석을 통해 정밀의료를 실현하고자 이번 워크숍을 마련했다. 유튜브 실시간 중계를 통해 온라인으로도 송출된 워크숍에는 한림대의료원 교직원 및 ETRI 연구원 65명이 참석해 의견을 나눴다.

    워크숍은 ▲지능형 진단 분야: 급성/만성 신부전증 조기진단 기술 ▲의료 AI 예측 분야: 바이오 개체명 및 관계인식을 위한 바이오 텍스트 마이닝 기술 ▲정밀 치료 분야: 전기장 암 치료 기 기술, AI 및 디지털 치료의 세 분야에 관한 사례 발표로 구성됐다.

    한림대의료원은 이날 지능형 진단 분야 2개, 의료AI 예측 분야 1개, 정밀 치료 분야 3개로 총 6개 연구 사례에 대해 발표했다.

    지능형 진단 분야에서 한림대의료원은 ▲급성/만성신부전 환자 바이오마커 연구(한림대강남성심병원 신장내과 조아진 교수) ▲디지털 기술을 이용한 만성콩팥병 관리 연구(한림대강남성심병원 신장내과 이영기 교수)에 대해 다뤘다.

    의료AI 예측 분야에서는 ‘바이오 텍스트 마이닝 기술을 통한 유전자-단백질-임신성 고혈압 연관성 분석 및 예측 기술 분석(한림대강남성심병원 산부인과 송지은 교수)’에 대해 발표했다.

    정밀 치료 분야에서는 ▲전립선암, 방광암, 비뇨기암 치료에 있어 전기장 종양치료의 가능성(한림대강남성심병원 비뇨의학과 박사현 교수) ▲딥러닝을 이용한 전립선암 수술 후 합병증 예측 및 의사결정 보조 시스템(한림대강남성심병원 비뇨의학과 이동현 교수) ▲안질환에서의 진단마커 발굴과 치료개발(한림대강남성심병원 안과 신영주 교수)에 관해 발표했다.

    양 기관은 향후 AI에 관한 임상 연구 및 핵심기술 개발을 위해 협력할 예정이다. 또 함께 학술 세미나를 개최하고 공동연구를 수행하겠다고 밝혔다. 특히 한림대의료원 산하 5개 병원 중 한림대강남성심병원이 중심이 되어 ETRI와의 공동연구를 이끌어갈 계획이다.

    이영구 한림대강남성심병원 병원장은 “서울 서남권의 대표 병원으로서 지난 수십 년간 질 높은 임상데이터를 구축했다”며 “앞으로 이를 정보통신기술(ICT)과 융합하여 상용화할 수 있는 정밀의료 기술을 개발하겠다”고 말했다.

    방승찬 한국전자통신연구원 원장은 “우리 연구원이 가진 ICT 역량을 의료 현장에 적용하여 첨단 의료 산업 발전을 위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하겠다”고 말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