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경로 방향 표시
  • 로그인
  • 전체메뉴

자동로그아웃안내

자동 로그아웃 남은 시간 : 30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됩니다. 로그인 시간을 연장하시겠습니까?

자동로그아웃안내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되었습니다.

보도자료

Home > 의료원PR > 보도자료
  • 한림대동탄성심병원 의료진 향한 응원과 기부 이어져
날짜 :
동탄/2021.11.19
조회수 :
139

내용

  • 한림대동탄성심병원 의료진 향한 응원과 기부 이어져
    - 능동고등학교 학생들 작년 이어 올해에도 십시일반 모은 돼지저금통 기부

    코로나19 최전방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을 향한 응원과 기부가 이어지고 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병원장 이성호)은 지난달 경기도 화성시에 위치한 능동고등학교 1학년 7반 학생들로부터 응원의 메시지를 담은 돼지저금통을 기부받았다.

    기부금은 선별진료소에서 근무하는 직원들을 위해 이달 16일 핫팩을 구매해 전달됐다. 능동고등학교는 지난해에도 1학년 8반 학생들이 돼지저금통을 기부한 데 이어 올해에도 기부금을 전달했다.

    돼지저금통에는 학생들이 십시일반으로 모은 기부금과 함께 “항상 감사드리고 고생하시는 거 잘 알고 있습니다. 언제나 응원하겠습니다”, “의료진분들 덕분에 참 안심됩니다. 꼭 코로나가 끝났으면 좋겠습니다”, “힘써 주시고 고생해 주셔서 감사합니다. 항상 응원할게요”와 같은 응원의 메시지가 적혀 있다.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지난해 코로나19가 시작된 이후 수십여 곳의 기관 및 단체 등으로부터 기부 및 응원의 메시지를 받고 있다. 기부금과 물품 등은 선별진료소, 중환자실, 감염관리실, 안내직원 및 보완요원 등 병원 내 교직원들에게 전달되며 큰 힘을 보태고 있다.

    이성호 병원장은 “따뜻한 응원과 기부 덕분에 의료진들이 큰 힘을 얻을 수 있었다”며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감사인사를 전했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