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아웃안내

자동 로그아웃 남은 시간 : 30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됩니다. 로그인 시간을 연장하시겠습니다?

자동로그아웃안내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되었습니다.

보도자료

Home > 의료원PR > 보도자료
날짜 :
강남/2017.06.13
조회수 :
378
  • 제목 : 이근영·송지은 교수 집필 참여한 국제 산부인과 교과서 주목 받아

내용

  • 이근영?송지은 교수 집필 참여한 국제 산부인과 교과서 주목 받아
    - 전세계 인터넷 다운로드수 6000건 넘어…글로벌 출판그룹으로부터 축하 편지 받아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산부인과 이근영?송지은 교수가 집필한 국제 산부인과 교과서 ‘자궁절제술(Hysterectomy)’의 ‘자궁경부암과 자궁경부절제술 후 임신 유지(Management of Pregnancy After Conization and Radical Trachelectomy)’장이 이달 들어 전세계 인터넷 다운로드수 6000건을 넘으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자궁절제술’은 2012년에 세계적인 네트워크를 가진 대형 출판그룹인 Intech사에서 발간한 산부인과 교과서이다. 이근영?송지은 교수는 이 교과서의 21장을 집필했으며 자궁경부암과 자궁경부절제술 후 보전요법 및 자궁경부봉합술 시행 등 임신을 어떻게 유지하는지 임상적 지침을 담았다.

    해당 장의 세계적인 인기에 Intech사는 두 교수에게 축하 및 감사의 이메일을 보냈다. Intech사는 “6000건이 넘는 다운로드를 통해 세계적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며 성과를 축하하고 “세계의 많은 산부인과 의사들이 두 교수의 연구를 통해 관련 분야 연구를 더욱 발전시킬 수 있게 됐다”며 의미를 전했다.

    이근영 교수는 “그동안 자궁경부이형성 및 자궁경부절제술 후 임신이 증가되고 있는데 이 경우 조산의 위험이 증가한다는 연구는 있었으나 임신을 유지하기 위한 구체적인 방법에 대한 지침은 적었다”며 “이 책에서는 임신유지를 위해서 어떤 경우에 자궁경부봉합술이 필요한지 임상적 지침을 제시했다”고 말했다.
    또 이 교수는 “실제 이와 비슷한 산모들을 계속 연구하고 논문을 준비하고 있다”며 “아울러 이 책이 세계적으로 많은 의사들의 조산 치료에 도움이 되어 산모와 아기들이 모두 행복해지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근영 교수는 6월 15일부터 18일까지 홍콩에서 열리는 제25차 아세아?오세아니아 산부인과(AOFOG) 학술대회에서 ‘자궁경부무력증 환자를 위한 자궁경부봉합술(Cervical cerclage for cervical insufficiency)’을 주제로 강의를 펼치고 좌장 역할을 맡을 예정이다. [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