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동로그아웃안내

자동 로그아웃 남은 시간 : 30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됩니다. 로그인 시간을 연장하시겠습니다?

자동로그아웃안내

고객님의 안전한 정보보안을 위해 로그인 후 약10분동안 서비스 이용이 없어 자동 로그아웃 되었습니다.

보도자료

Home > 의료원PR > 보도자료
날짜 :
의료원/2017.05.19
조회수 :
77
  • 제목 : 한림대학교의료원 산하병원, 대장암 5차 적정성 평가결과 1등급

내용

  • 한림대학교의료원 산하병원,
    대장암 5차 적정성 평가결과 1등급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 종합점수 100점 받아

    한림대학교의료원 산하 한림대학교성심병원,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하 심평원)이 실시한 ‘대장암 5차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

    특히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 한림대학교동탄성심병원은 종합점수 100점으로 1등급 중 최고점수를 기록하며 대장암 진료와 효율성 측면에서 최우수 병원임을 인정받았다. 한림대학교성심병원과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도 각각 종합점수 99.20점과 99.57점으로 전체 평균 96.16점 보다 높은 점수를 받으며 1등급을 기록했다. 한림대학교강남성심병원과 한림대학교춘천성심병원은 5차례의 대장암 적정성평가에서 5년 연속 1등급을 받았다.

    이혜란 한림대학교의료원장은 “한림대의료원은 ‘대장암 적정성평가’ 외에도 ‘폐암 적정성평가’, ‘위암 적정성평가’, ‘대장암·유방암 적정성평가’, ‘급성기 뇌졸중 적정성평가’ 등 심평원이 실시한 각종 평가에서 1등급을 얻으며 의료 질 부문 최고 등급을 유지하고 있다”며 “현재에 만족하지 않고 보다 좋은 의료서비스 제공을 위해 꾸준하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대장암은 국내 암 사망률 중 4위를 차지하며, 식생활의 서구화 및 인구 노령화 등으로 수술 환자수가 증가하고 있다. 이에 따라 심평원은 2012년부터 대장암 진료의 질적 수준을 향상시키고자 대장암 평가를 실시하고 있다. 이번 평가는 지난 2015년 1월부터 12월까지 전국 252개 의료기관에서 원발성 대장암 수술을 받은 18세 이상 환자 1만7355명을 대상으로 분석한 결과이다.

    평가등급은 1~5등급으로 나뉘며, 100점 만점에 종합점수 90점 이상이 1등급이다. 평가지표는 ▲구조(1개 지표) ▲검사 및 교육(5개 지표) ▲수술영역(4개 지표) ▲보조요법(8개 지표) ▲결과(2개 지표)로 20개 지표를 평가했다. [끝]